노트북 하드디스크 분리 데스크톱으로 자료 옮기기

대략 8년 전 저는 노트북 컴퓨터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지금은 데스크톱 조립식 컴퓨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당시 노트북을 사용할 때 디스플레이가 맛이 가버려 화면이 제대로 안 나오는 등 이러한 문제로 어쩔 수 없이 컴퓨터를 바꿨습니다.


또한 하드디스크가 열이 너무 쉽게 발생하고 너무 느려지는 현상도 있어 불편했었습니다. 그땐 아무런 장비가 없어서 자료를 데스크톱으로 옮기기에 실패했으나 현재는 다행히 도킹이라는 장비가 있어 자료를 옮길 수 있었습니다.


노트북 하드디스크 분리 및 자료 옮기기

제가 사용했던 노트북은 분리가 매우 쉬워서 작업하기가 매우 수월하고 편했던 작업이었습니다. 노트북마다 분리가 어려운 것들이 있으니 그땐 참 잘 골랐던 거 같습니다.


1) 제가 사용했던 노트북은 윈도우 비스타가 설치된 HP 컴팩 프리자오 V3000 모델입니다. 사용한 지 엊그제 같은데 지금은 정말 유물이 되었군요.


2) 뒷면에 보면 하드디스크 모양이 작게 표시된 덮개가 보입니다.


3) 이 덮개를 드라이버로 나사 세 군데 풀어줍니다.


4) 그럼 가이드와 붙어있는 하드디스크가 눈앞에 보입니다.


5) 하드디스크 고정되어 있는 나사 두 곳도 드라이버로 풀어줍니다.

노트북 하드디스크 2.5


6) 하드디스크에 붙어있는 가이드를 마저 나사 네 군대를 드라이버로 풀어줍니다.


7) 근데 단자를 보면 오로지 핀으로 구성되어있는데 이 부분은 어댑터라고 합니다.


8) 이렇게 어댑터를 쉽게 조금씩 벗겨냅니다.


9) 벗겨낸 어댑터입니다. 노트북에 SSD 도 설치한다 해도 꼭 필요한 어댑터입니다.


10) 어댑터를 빼고 하드디스크를 하드 도킹과 데스크톱 바로 연결해보았습니다.

도킹 데스크탑 복사


11) 그럼 바로 데스크톱 컴퓨터에서 노트북에 붙어있던 하드디스크가 드디어 인식에 성공하였습니다.


12) 2013년도부터 사진들 및 노래 등 자료가 전부 있었습니다. 이 자료들을 데스크톱 컴퓨터에 고대로 복사하였습니다. 사진들 오랜만에 보니 참 옛날 생각 많이 나더군요.


13) 복사할 건 다 했고 이 하드디스크는 더 이상 쓸게 못되기 때문에 결국 포맷을 하고 노트북에 다시 재조립하였습니다.


오래되고 사용도 불가능했던 노트북, 이젠 그 안에 있던 자료도 결국 데스크톱으로 복사해내는 데에 성공하였습니다. 간단한 작업이긴 했으나 그래도 소중한 자료가 다시 돌아온 것에 대해 정말 기쁘게 생각하고 있고 다행이라고 여기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공유OK! 불펌NO!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스

네이버

밴드

카카오톡

라인